경기환경운동연합 > 소통공감 > 활동소식 > 첫, 경기도민 350 기후행동 [2021년 7월 10일]

활동소식

첫, 경기도민 350 기후행동 [2021년 7월 10일]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2021년 7월 10일 토요일, 350 기후행동 시민과학자 분들께서는 경기도 각지 중학교 앞으로 모이게 됐습니다.

많은 경기도 시민과학자 분들께서 점점 더워지는 날씨 속에서 정말 열심히 350 기후활동에 참여해 주셨습니다.

경기도에 있는 다양한 중학교 앞에서 시민과학자 50여분들이 8시 50분부터 준비된 피켓과 온도계를 가지시고 가셔서 온도를 재신 후 피켓을 들고 기후활동에 참여해 주셨습니다. 그 후 측정하신 온도와 정보들을 공유해 주시고 인증샷도 남겨 공유해 주셨습니다.

계속해서 올라가는 이산화탄소의 농도로 인해서 지구의 온도는 높아지고 그에 따른 이상기후 현상은 우리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현재 이산화탄소의 농도는 420ppm에 가깝습니다. 만약 이산화탄소 농도가 450ppm을 넘어선다면 지구는 이를 버텨내지 못할 것이라고 과학자들은 경고합니다. 그래서 이렇게 높게 올라간 이산화탄소 농도를 350ppm까지 낮추는 것을 목표로 하는 세계적인 캠페인 350에 맞추어, 기후위기가 더 이상 악화하는 것을 막고 도민들의 공감과 참여를 높이기 위해 경기도 11개의 도시에서 350 기후행동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이제 기후위기는 다음세대의 이야기가 아닌 당장의 우리의 이야기가 되었습니다. 우리가 살아가야 할 세상을 우리가 만들어 나아가야 합니다.

이번 피켓의 문구는 ‘뜨거운 지구! 기후위기의 내일은 없다! 지금 당장 행동하라!’ 였습니다. 지금 당장 행동해야합니다. 내일의 이야기가 아닌 오늘의 이야기가 되었습니다. 아니 어쩌면 내일을 이야기 할 수 없는 날이 올 수도 있습니다. 우리가 살아가야 할 우리의 지구를 위해 지금 당장 행동해 주세요.

경기환경운동연합

350 시민과학자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