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환경운동연합 > 소통공감 > 활동소식 > 남한강 모니터링 활동

활동소식

남한강 모니터링 활동

                                                                                                                                                                 <이포교>

장마로 인하여 여주에 많은 비가 내렸다. 비가 오묜 여주의 보들이 개방을 하여서 7월3일 남한강의 어류 조사를 진행 하였다.

수문 개방으로 인하여 남한강의 물은 탁하였고 수위도 많이 높아졌다.

조금은 물살은 세었지만 조심스럽게  순천향대학교의 성무성군과 함께  기존에  6개지점을 조사하였다.

                                                                                                                                                                 <여주보>

날씨가 습하고 무더웠고 물의 흐림이 빨라서 강 주변에서만  조사를 진행 하였지만 각 지점에서 기존에 조사 했던 것 보다  3~7종의  많은 종들이 출현 하였고 개체수도 더 많이 채집되었다.

                                                                                                                                                         <이포교 하류>

 이포교 주변에서 족대를 이용하여서 여러차레 진행 하였는데 줄납자루,얼룩동사리,미꾸리,모래무지등 20여종의 어류를 발견하였고. 강천 섬 주변에서는 1급수에서 만 나오는 쉬리도 발견이 되었다..

하지만   쓰레기가  흘러 들어와 강 주변에는 많은 쓰레기들이 쌓여 있었다.                                                                                                                                                           < 양화나루>

경기환경연합

활동소식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